상단여백
기사 (전체 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8) 가장 어려운 '탈출'
Q: 저의 골프 구력은 약 3년 정도 되었고요. 공식 핸디캡은 8입니다. 하지만 구력이 아직 오래되지 않아서인지 스코어의 기복이 상당히...
김경훈  |  2016-04-10 11:29
라인
(7)너무 가까워도, 멀어도 안 되는 공과의 거리
Q: 골프를 시작한지 얼마 안 된 초보골퍼입니다. 그 동안 골프를 하면서 항상 궁금했던 것은 '도대체 얼마만큼 공에서 떨어져야 ...
김경훈  |  2016-03-28 15:06
라인
(6) 순간적인 임팩트에서 많은 생각 필요할까?
Q: 보기플레이 수준의 골퍼입니다. 나름 연구도 하고 열심히 하는 편인데 항상 제자리네요.남들은 너무 생각이 많아서 안 된다고 하는데 ...
김경훈  |  2016-03-17 12:27
라인
(5) 너무 뜨는 드라이버
Q: 안녕하세요. 드라이버에 관해 질문을 드리고자 합니다. 공의 탄도가 너무 높아 거리에서 손해를 많이 보고 있습니다. 특히 맞바람이 ...
김경훈  |  2016-03-07 12:28
라인
(4) 어드레스의 방향
Q: 안녕하세요? 이제 구력 3~4개월? 정도의 완전 초보입니다. 연습장에서 3개월 이상 레슨 받고 이제 필드 서너 번 나간 거 같아요...
김경훈  |  2016-02-21 12:56
라인
(3) 프리샷 루틴
이번에는 Q&A입니다.Q : 아직 필드경험이 많지 않아 100~110개를 오가는 초보골퍼입니다. 샷은 잘 맞았는데 주변에서 동반자들이 ...
김경훈  |  2015-11-06 07:37
라인
(2) 지혜롭게 연습하기
연습장에서 보면 대부분의 일반 골퍼들이 연습계획 없이 마구잡이로 연습하시는 걸 자주 보게 됩니다. 한 마디로 지혜롭지 못하는 생각이 듭...
김경훈  |  2015-11-02 03:39
라인
(1) 좋은 골프 스윙이란?
본격적인 골프 칼럼을 시작하기에 앞서 먼저 좋은 골프스윙에 대해 말해보고 싶습니다. 처음부터 너무 거창하게 들릴지도 모르지만 만약 이것...
뉴질랜드 투데이  |  2015-10-26 06:07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이메일 : nztoday@hotmail.com  |  대표전화 : 64-9-479-25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아그네스 임
Copyright © 2018 뉴질랜드투데이-뉴질랜드 한인 뉴스 사이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