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건강
“손 씻으면 몸에 좋은 음식 고른다”
뉴질랜드 투데이 | 승인 2018.10.02 16:05
김정근 교수

음식물을 고르거나 식사를 하기 전에 손을 씻으면 몸에 더 좋은 음식을 고르고 양도 적게 섭취할 가능성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뉴질랜드 AUT대학의 김정근 교수, 오클랜드대학의 김재은 교수, 한국 고려대의 박종원 교수 등 연구진은 ‘마케팅레터’ 최신호에 발표한 논문에서 손 씻기를 하면 도덕적이고 윤리적인 행동을 한다는 기존의 연구를 바탕으로 손 씻기가 음식 선택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다고 밝혔다.

김정근 교수는 2일 연합뉴스에 자신들의 연구 결과가 손 씻기를 통해 도덕적이고 윤리적인 자아가 활성화되고 이런 자아를 바탕으로 더 건강한 선택을 하게 된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교수는 연구에서 남이 손 씻는 것을 보거나 손 씻는 것을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자신이 손 씻는 것과 비슷한 결과를 가져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뉴질랜드와 미국의 실험 참가자 500여명을 대상으로 일부에게는 손을 씻거나 물수건으로 손을 닦게 한 다음 음식을 고르게 하고 일부에게는 손 씻는 행위를 생략한 채 음식물을 선택하게 했다.

결과는 확연하게 갈렸다.

손을 씻은 참가자들은 설탕이 많이 들어간 오레오 쿠키 등을 적게 고르는 등 손을 씻지 않는 참가자들에 비해 건강에 좋은 음식을 고르는 비율이 훨씬 높았다.

연구진은 그 이후 연구에서 일부 참가자들에게는 손 씻는 비디오를 보여주고 다른 참가자들에게는 손 씻는 행위와 관련이 없는 비디오를 보여준 다음 음식물을 고르게 했을 때도 비슷한 결과가 나타났다고 밝혔다.

실험 참가자들에게 손 씻는 행위를 상상하게 하는 것만으로도 결과는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김 교수는 참가자들에게 손 씻는 비디오를 보여주거나 손 씻는 행위를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크기가 작은 햄버거를 고르거나 초콜릿케이크보다 딸기를 고르는 등 건강에 좋은 음식을 선택하는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연구가 미국 리처드 탈러 교수의 너징 이론을 바탕으로 행동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하고 있다는 점에서 다이어트를 하려는 사람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뉴질랜드 투데이  nztoday@hotmail.com

<저작권자 © 뉴질랜드 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질랜드 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이메일 : nztoday@hotmail.com  |  대표전화 : 64-9-479-25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아그네스 임
Copyright © 2018 뉴질랜드투데이-뉴질랜드 한인 뉴스 사이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