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토픽
남극서 발견된 사각형 얼음, 외계인 흔적?
뉴질랜드 투데이 | 승인 2018.10.20 19:25
[트위터 캡처]

미국 항공우주국 나사가 남극에서 찍은 사각형 평판 얼음 사진을 트위터에 올리면서 많은 사람들이 어리둥절해 하고 있다고 언론들이 20일 보도했다.

사진을 본 사람들 가운데 일부는 사람이 만들었거나 아니면 외계인의 흔적이 아니겠느냐고 의문을 제기하고 있지만 과학자들은 그런 얼음이 쉽게 나올 수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미국 메릴랜드 대학 켈리 브런트 박사는 일부 빙산이 그런 모양을 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며 놀랄 일이 아니라고 말했다.

그는 “빙산은 두 가지 형태가 있다. 누구나 타이타닉을 침몰시킨 빙산을 머릿속에 그릴 수 있다. 그것은 수면에서 각기둥이나 삼각형 형태를 띠고 있고 수면 밑에 엄청난 덩어리를 갖고 있는 경우다. 그리고 평판 빙산이라고 불리는 것도 있다”고 라이브사이언스에 설명했다.

평판 빙산은 길고 평평하고 곧바로 뻗어 있으며 끝은 칼로 자른 것 같은 모양을 한다.

브런트 박사는 “이번에 발견된 빙산이 조금 특이한 모양을 한 것은 거의 사각형 모양을 했다는 사실”이라며 각도가 날카롭고 빙산이 평평한 것은 비교적 최근에 빙붕에서 떨어져 나왔다는 걸 의미한다고 말했다. 

그는 빙산의 너비는 1.6km 이상 될 것으로 보인다며 그러나 그 위에 올라 돌아다니는 것은 삼가야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너무 커서 뒤집힐 염려는 없지만 언제든 깨져 흩어질 것이 확실하기 때문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뉴질랜드 투데이  nztoday@hotmail.com

<저작권자 © 뉴질랜드 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질랜드 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이메일 : nztoday@hotmail.com  |  대표전화 : 64-9-479-25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아그네스 임
Copyright © 2018 뉴질랜드투데이-뉴질랜드 한인 뉴스 사이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